맥에 윈도우를 설치하다?

불꽃오리의 이미지

맥...얼마전 인텔씨퓨로 달고 나온다고 화제였습니다.
인텔씨퓨를 달고 나오면 윈도를 설치해서 쓸 수 있을까요?
두둥~

불꽃오리의 '그것이 궁금하다.'

만약 맥에 윈도를 설치하면 어느정도의 퀄리티가 나올까요?

아무래도 IBM에 최적화(?)된 윈도라서 기존보다는 떨어질듯하지만
그거야 설치해봐야 아는 일 아니겠습니까?

자~ 그럼 이제 각자 썰을 풀어봅시다.

소타의 이미지

애플에서는 "인텔맥에서 윈도우가 설치되는것을 막지는 않겠다" 라고 했습니다 ㅎ
실제로 x86 OSX가 해킹되어 일반 인텔PC에서 설치되고 애플이 개발자를 상대로 배포한 인텔맥 하드웨어에서는 윈도우가 설치되고 네이티브하게 구동됩니다
퀄리티(퍼포먼스)는 에뮬레이션이 아니기 때문에 동급 인텔PC와 동일하겠죠? :)

IsExist의 이미지

인텔 CPU라도 부트롬을 따로 만들거 같은 생각이 듭니다.

오리지날 맥들은 다 그렇게 해서 핵은 막은걸로 알고 있는데..
(정확히는 모름 -_-'';);

---------
간디가 말한 우리를 파괴시키는 7가지 요소

첫째, 노동 없는 부(富)/둘째, 양심 없는 쾌락
셋째, 인격 없는 지! 식/넷째, 윤리 없는 비지니스

이익추구를 위해서라면..

다섯째, 인성(人性)없는 과학
여섯째, 희생 없는 종교/일곱째, 신념 없는 정치

불꽃오리의 이미지

흠...맥에 WinFX를 설치하는 멋진 세상이 올지도 모르겠군요.

세계 최고의 OS 개발자 - 오리
KLDP 가입시 해야 할 일
목표 : 세계정복
'X-MAS, 석탄일을 평일로 한글날과 오리의날을 국가공휴일로 만들자.'

danskesb의 이미지

차라리 부트로더를 사용해서 맥 OS와 윈도우가 듀얼 부트되는 상황을 연출하면 어떨까요?

불꽃오리의 이미지

peremen wrote:
차라리 부트로더를 사용해서 맥 OS와 윈도우가 듀얼 부트되는 상황을 연출하면 어떨까요?
맥에서 윈도가 어느정도의 퀄리티를 내는지 확실히 하기 위해서는 모든 잡것(?)들은 없애고 오직 윈도만 설치해서 테스트해보는게 가장 좋을것같습니다.
맥OS는 나중에 재설치해도 되잖아요

세계 최고의 OS 개발자 - 오리
KLDP 가입시 해야 할 일
목표 : 세계정복
'X-MAS, 석탄일을 평일로 한글날과 오리의날을 국가공휴일로 만들자.'

corba의 이미지

peremen wrote:
차라리 부트로더를 사용해서 맥 OS와 윈도우가 듀얼 부트되는 상황을 연출하면 어떨까요?

스티브아저씨가 그걸 의도적으로 노리고 있는건 아닐까요 ?
저 같은 경우에 딱 그런데요...
맥은 써보고 싶지만 가끔 윈도우가 꼭 필요할 때가 있거든요.
그래서 막상 맥구매를 못하게 되는데, 이게 된다면 지름신의 부름에 순응 할 수 있을 듯 한데요... :)
불꽃오리의 이미지

corba wrote:
peremen wrote:
차라리 부트로더를 사용해서 맥 OS와 윈도우가 듀얼 부트되는 상황을 연출하면 어떨까요?

스티브아저씨가 그걸 의도적으로 노리고 있는건 아닐까요 ?
저 같은 경우에 딱 그런데요...
맥은 써보고 싶지만 가끔 윈도우가 꼭 필요할 때가 있거든요.
그래서 막상 맥구매를 못하게 되는데, 이게 된다면 지름신의 부름에 순응 할 수 있을 듯 한데요... :)
오~ 정말 그럴듯하네요.
HDD만 더 구매해서 맥&WIN으로 쓰고 거기에 리눅스도 배포판별로 설치....;;;;

광고카피로..."모든 OS를 내 PC에서..." ㅡ.,ㅡ;;;

지금으로서는 XBOX360에 리눅스나 윈도 설치했다는 이야기만 나오길 바라고 있습니다. ㅎㅎ;

세계 최고의 OS 개발자 - 오리
KLDP 가입시 해야 할 일
목표 : 세계정복
'X-MAS, 석탄일을 평일로 한글날과 오리의날을 국가공휴일로 만들자.'

su_jeong의 이미지

불꽃오리 wrote:
corba wrote:
peremen wrote:
차라리 부트로더를 사용해서 맥 OS와 윈도우가 듀얼 부트되는 상황을 연출하면 어떨까요?

스티브아저씨가 그걸 의도적으로 노리고 있는건 아닐까요 ?
저 같은 경우에 딱 그런데요...
맥은 써보고 싶지만 가끔 윈도우가 꼭 필요할 때가 있거든요.
그래서 막상 맥구매를 못하게 되는데, 이게 된다면 지름신의 부름에 순응 할 수 있을 듯 한데요... :)
오~ 정말 그럴듯하네요.
HDD만 더 구매해서 맥&WIN으로 쓰고 거기에 리눅스도 배포판별로 설치....;;;;

광고카피로..."모든 OS를 내 PC에서..." ㅡ.,ㅡ;;;

지금으로서는 XBOX360에 리눅스나 윈도 설치했다는 이야기만 나오길 바라고 있습니다. ㅎㅎ;

저도 360에 리눅스만 입혀진다면야... 지를 의향있습니다. ㅎㅎㅎ
그 가격에 그정도 사양이라면야

착하게살게요. :)

logout의 이미지

잘은 모르겠지만 예전에 맥에 리눅스를 깔고 MacOnLinux를 설치해서 맥오에스를 돌렸듯이 인텔맥에서도 비슷한 상황이 적용될것이라고 봅니다. 아마도 VMware와 같이 윈도우즈를 깔 수 있는 가상머신이 기본 소프트웨어로 제공될 가능성이 크겠지요.

"I conduct to live,
I live to compose."
--- Gustav Mahler

무한포옹의 이미지

불꽃오리 wrote:

지금으로서는 XBOX360에 리눅스나 윈도 설치했다는 이야기만 나오길 바라고 있습니다. ㅎㅎ;

리눅스는 몰라도 윈도 설치는 삼만팔만년 뒤에나 가능할 것 같습니다.

-------------------------------
인생 뭐 있음!

불꽃오리의 이미지

무한포옹 wrote:
불꽃오리 wrote:

지금으로서는 XBOX360에 리눅스나 윈도 설치했다는 이야기만 나오길 바라고 있습니다. ㅎㅎ;

리눅스는 몰라도 윈도 설치는 삼만팔만년 뒤에나 가능할 것 같습니다.

전 세계의 해커들을 믿습니다.

세계 최고의 OS 개발자 - 오리
KLDP 가입시 해야 할 일
목표 : 세계정복
'X-MAS, 석탄일을 평일로 한글날과 오리의날을 국가공휴일로 만들자.'

coyday의 이미지

불꽃오리 wrote:
아무래도 IBM에 최적화(?)된 윈도라서

윈도가 IBM에 최적화되어 있나요? IBM의 무엇에 최적화되어 있다는 건지요? 혹시 Intel x86을 의미하시는 거 아닌가요.

(답은 이미 알고 있지만 IBM 호환 PC라는 말이 더 이상 유효하지 않다는 생각에서 괜한 딴지를 걸어 봅니다..)

북한산(X) 삼각산(O) 백운대(X) 백운봉(O)

catz의 이미지

불꽃오리 wrote:
무한포옹 wrote:
불꽃오리 wrote:

지금으로서는 XBOX360에 리눅스나 윈도 설치했다는 이야기만 나오길 바라고 있습니다. ㅎㅎ;

리눅스는 몰라도 윈도 설치는 삼만팔만년 뒤에나 가능할 것 같습니다.

전 세계의 해커들을 믿습니다.

리눅스는 몰라도..

전 세계 해커들이 소스없는 윈도를 PPC용으로 컴파일이 가능할까요?;;

세벌사랑,한글사랑
글이 살아야 나라가 산다.

hys545의 이미지

catz wrote:
불꽃오리 wrote:
무한포옹 wrote:
불꽃오리 wrote:

지금으로서는 XBOX360에 리눅스나 윈도 설치했다는 이야기만 나오길 바라고 있습니다. ㅎㅎ;

리눅스는 몰라도 윈도 설치는 삼만팔만년 뒤에나 가능할 것 같습니다.

전 세계의 해커들을 믿습니다.

리눅스는 몰라도..

전 세계 해커들이 소스없는 윈도를 PPC용으로 컴파일이 가능할까요?;;


PPC WINDOW라면 이미 있습니다.
구하기는 힘든데 NT초가 버젼중에 PPC.MIPS.SPArc.x86이 한시디에 있는
여기에 사용한 기술이 rosetta하고 같은 기술이라는 말도

즐린

불꽃오리의 이미지

coyday wrote:
불꽃오리 wrote:
아무래도 IBM에 최적화(?)된 윈도라서

윈도가 IBM에 최적화되어 있나요? IBM의 무엇에 최적화되어 있다는 건지요? 혹시 Intel x86을 의미하시는 거 아닌가요.

(답은 이미 알고 있지만 IBM 호환 PC라는 말이 더 이상 유효하지 않다는 생각에서 괜한 딴지를 걸어 봅니다..)

아니라고 생각하지만 이 글은 자꾸 보면 볼수록 기분이 나빠지네요.

세계 최고의 OS 개발자 - 오리
KLDP 가입시 해야 할 일
목표 : 세계정복
'X-MAS, 석탄일을 평일로 한글날과 오리의날을 국가공휴일로 만들자.'

불꽃오리의 이미지

catz wrote:
불꽃오리 wrote:
무한포옹 wrote:
불꽃오리 wrote:

지금으로서는 XBOX360에 리눅스나 윈도 설치했다는 이야기만 나오길 바라고 있습니다. ㅎㅎ;

리눅스는 몰라도 윈도 설치는 삼만팔만년 뒤에나 가능할 것 같습니다.

전 세계의 해커들을 믿습니다.

리눅스는 몰라도..

전 세계 해커들이 소스없는 윈도를 PPC용으로 컴파일이 가능할까요?;;

리눅스에 특화된 해커만 존재한다고 보지 않습니다.
혹여나 모르지요.
MS에 몰래가서 윈도 소스를 다운받아서 자기 HDD에 몰래 저장해둔 사람이 있을지도...

세계 최고의 OS 개발자 - 오리
KLDP 가입시 해야 할 일
목표 : 세계정복
'X-MAS, 석탄일을 평일로 한글날과 오리의날을 국가공휴일로 만들자.'

catz의 이미지

아.. 간과 하시는 사실들이 있는데..

애플은 현재 듀얼부터 관련으로 특허를 제출중이라고 합니다.

헌데 PPC용 NT4.0이라면 구태여... 변환할 필요가 있을까요...

윈도 최대장점인 응용프로그램을 사용할 수 있다는 점이 없지 않습니까?
:D (유일 장점이라고 쓰면 분쟁의 소지가 있겠죠?)

세벌사랑,한글사랑
글이 살아야 나라가 산다.

warpdory의 이미지

불꽃오리 wrote:
MS에 몰래가서 윈도 소스를 다운받아서 자기 HDD에 몰래 저장해둔 사람이 있을지도...

예전에 나왔던 글타래인데...
북한에 있을지도 모릅니다.
C 언어를 바닥부터 분석한 유일한 지구상의 두 나라라지 않습니까 ?

http://bbs.kldp.org/viewtopic.php?t=66053
http://www.donga.com/docs/magazine/shin/2005/10/24/200510240500033/200510240500033_1.html

저 기사대로라면 마이크로소프트 보안 시스템은 무용지물입니다.


---------
귓가에 햇살을 받으며 석양까지 행복한 여행을...
웃으며 떠나갔던 것처럼 미소를 띠고 돌아와 마침내 평안하기를...
- 엘프의 인사, 드래곤 라자, 이영도

즐겁게 놀아보자.

penance의 이미지

옛날에 한 286쓰던 시절만 해도 평범한 한국어로 된 컴퓨터 입문서를

보면 IBM호환 컴퓨터에는 MS-DOS나 DR-DOS, OS/2, WINDOWS

애플 컴퓨터에는 맥OS가 돌아간다.

그리고 그것이 움직이지 않는 사실로 보였는데

(어린 마음에 그 말이 너무 깊게 박혀있어서)

운영체제라는 것이 구체적인 하드웨어의 특성을 숨기고

추상적인 환경을 만들어서 사용자가 하드웨어의 특성을 모르고도

이용할 수 있게 한다는 점이 핵심이라고 생각하면

당연한 결과라고도 생각합니다.

오히려 그게 되지 않았던 것은 시장의 복잡한 사정 때문이고.

그러고 보니 옛날에 윈도우 95시절에 시스템 유틸리티에서

램 최적화갈은 프로그램이 있었는데 메모리 관리야 말로

운영체제가 해야 할 제일 큰 일 중의 하나인데 그걸 못해서

유틸이 돌아다니냐 생각하니까 밥값 못했던 놈이란 생각이.

95가 얼마나 불안했으면 피씨통신에 블루스크린에 대한

유머가 인기를 누렸고, 빌 게이츠가 유에프오에 잠입해

윈도우를 깔았더니 추락해서 지구를 구했다는 말까지 ㅡㅡㅋ

근데 지금 엑스피는 옛날 허접 9*보다는 훨씬 안정적이어서

최악의 사태를 겪은 적이 한번도 없군요.

여하튼 컴퓨팅 환경이 점점 흥미있어 지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