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log 서비스 좋은 곳 좀 추천 부탁드립니다.

aeronova의 이미지

안녕하세요.
이전에 kldp에 blog가 있었던 거 같은데, 어느새 없어졌더군요. -_-;

첨엔 blog 개념이 안 잡혔는데, 요즘 들어 보니까,
일기 비슷하게 일상사나 생각들 적어가는데 좋을 것이라 생각되어서요.

일단 뒤져본 결과 http://www.egloos.com/ 이 쓸만 한 듯 싶던데..
혹시 더 좋은 곳 있으면 소개 부탁드립니다.

redbaron의 이미지

aeronova wrote:
안녕하세요.
이전에 kldp에 blog가 있었던 거 같은데, 어느새 없어졌더군요. -_-;

첨엔 blog 개념이 안 잡혔는데, 요즘 들어 보니까,
일기 비슷하게 일상사나 생각들 적어가는데 좋을 것이라 생각되어서요.

일단 뒤져본 결과 http://www.egloos.com/ 이 쓸만 한 듯 싶던데..
혹시 더 좋은 곳 있으면 소개 부탁드립니다.


거기서 거기라고는 하지만.. 위키처럼 입력하기 기능때문에 저는 야후를 선택했습니다. ^^
zoops의 이미지

이글루에 한표~!

- zoops -

sangwoo의 이미지

저도 egools맘에 들더군요. 누나가 쓰고 있는데.. Firefox에서도 잘 되더라구요.

----
Let's shut up and code.

fairycat의 이미지

원조 블로그 blogger.com을 써보세요. 오래된 만큼 템플릿도 많아서 예쁘게 만들수가 있답니다. :)

가이: 리여.. 확실히 너는 네지와는 다르다
록리: 위로라면 집어치세요..
가이: 위로같은게 아니다 ! 너는 네지와는 다르게 천재도 아니고 재능도 없다 하지만 너는 노력의 천재다..

- 나루토 <키시모토마사시>

winner의 이미지

이제 연말이 되어가면서 바쁜 일정이 조금 정리될 것 같네요.
남들 다하는 듯한, 저도 해보고 싶었던 Blogging 을 해보고 싶습니다.

하지만 Blog engine 을 구동할 안정적인 server 를 구하거나 운영하는 것은 제게 어려울 듯 싶네요.
또 Blog service 는 다른 사람들의 Blog 와 연계가 좋은 것 같아 Blog service 를 써볼려고 합니다.

최근 Naver 도 Blog 를 재정비한다고 들었지만 그다지 정은 안가고, 일감으로는 Tistory 랑
Blogger 가 떠오릅니다. Egloos 는 SK 가 싫다는 사람들이 꽤 있군요.

제가 알아보는 것도 있지만 역시 써본 사람들의 추천과 의견을 듣고 싶습니다.

제가 생각하는 Tistory 의 장점은 역시 국내기업이니까 그런 장점이 있고, 단점이 있겠고요.
Blogger 는 국제적으로 놀기에 좋을 것 같습니다만 또 국내기업이 아닌 단점이 있을 것 같군요.

다른 Blog 를 쓰시는 분들의 의견도 듣고 싶네요.

아 물론 당연하겠지만 FireFox 사용에 전혀 문제가 없으면 합니다.

7339989b62a014c4ce6e31b3540bc7b5f06455024f22753f6235c935e8e5의 이미지

티스토리 추천합니다. :)

태훈의 이미지

이번에 오픈베타 되면서 계정 받았습니다.^^

아직 안써봐서 딴건 잘모르겠고 한번 업로드 용량이 매력적이더군요.

Just do it!

lacovnk의 이미지

워드프레스 기반인 http://wordpress.com/ 도 있습니다. 참고하세요~

사랑천사의 이미지

테타툴즈란걸 쓰면 어떤가요? 그거... 블로그 시스템 구축 하는 물건이라고 알고 있는데요
----
Lee Yeosong(이여송 사도요한)
E-Mail: yeosong@gmail.com
MSN: ysnglee2000@hotmail.com
----
웃음... 행복... 평화... (진정한...) 희망... 사랑... 이 세상 모든것이 그렇다면 얼마나 좋을까...(꿈 속의 바램일 뿐인가...)

사람천사

7339989b62a014c4ce6e31b3540bc7b5f06455024f22753f6235c935e8e5의 이미지

태터툴즈는 워드프레스 같은 설치형 블로깅 엔진입니다.
티스토리가 태터툴즈 기반으로 운영되고 있습니다. :)

망치의 이미지

티스토리 사용중입니다..
테터부터 오래 써오긴 했는데 왠지 점점 정이 안가요.. 쓰고있으면서도.. 왜그런지는 모르겠어요 ㅡ.,ㅡ;

---------------------------------------
http://www.waitfor.com/
http://www.textmud.com/

golden의 이미지

저도 티스토리를 이용타가 다시 웹호스팅 서버로 돌아갔습니다.
1년 반동안 이용하고 있는데, 그 동안 서비스상 문제가 없었습니다.
최저로 200메가 디스크 여백에 500메가 트래픽인데 연간 이용료가 6,000 원입니다.

그정도의 트래픽이면 이미지나 음악파일 같은 것을 많이 수록하지 않은한 넉넉합니다.
하루에 방문자 1500 명은 감당합니다.

http://ivyro.net/ 를 추천합니다.

bookworm의 이미지

다른 분들이 말씀하신 blogger, egloos, tistory, wordpress 중에 하나를 추천합니다.

그중 고르라면 tistory를 추천합니다.

--

B/o/o/k/w/o/r/m/

B/o/o/k/w/o/r/m/

funkcode의 이미지

흐음.. 초대장이 필요하네요;;

써보고 싶은데.. 초대장 얻을 수 있나요;

--------------------
Dance is my life..

--------------------
Dance is my life..

winner의 이미지

초대장 필요없지 않나요?...

Word Press 는 galorlog.com 으로 알고는 있었는데 beta 가 안 적혀 있는 것이 좋군요.
뭔가 좀더 보장을 해주지 않을까요?

하지만 친구들을 보면 naver 와 Tistory 가 주류라서 연계가 좀 곤란할지도...
하지만 제가 좀 삐딱해서 안 쓰는 거 쓸 거 같기는 합니다.

친구들에게도 이런 것도 있다고 알릴 겸....

Blogger 조차도 인식하고 있는 사람은 흔치 않더군요.

funkcode의 이미지

필요한것 같네요..;
가입이 하는 방법이 초대장을 받은 다음이네요.

Blogger는 왠지 불편한듯...한건 저만 그런가요.

--------------------
Dance is my life..

--------------------
Dance is my life..

sephiron의 이미지

저도 blogger에 가끔 글을 남기고는 하는데 불편합니다. 속도문제도 그렇지만 블로그를 예쁘게 꾸미려면 어느정도의 삽질이 필요하고 또 웹에 관한 지식도 필요합니다. 초보자는 도움말을 한참 들여다봐야 하겠더군요.

세이군의 이미지

gatorlog.com은 워드프레스로 운영중인 한 개인 블로거의 홈페이지입니다.
개인설치용 워드프레스는 wordpress.org, 워드프레스 블로그 서비스는 wordpress.com입니다.

한 걸음 더 가까이

winner의 이미지

혹시 Tistory 와 Blogger 의 beta service 에 비해 차이점을 아시나요?
Tistory 도 훌륭한 것 같고, Google 의 beta service 들의 훌륭한 점은 알고 있습니다만
왠지 손이 안 갑니다.

funkcode의 이미지

wordpress.com 에다 방금 만들어봤는데, 일단 blogger보다 빨라서 좋네요.
상당히 깔끔하고.. 근데.. 50M 용량 제한이 있군요ㅡㅡ; 헉

블로그가 너무 많아, 오랜 정 붙힐 곳을 찾는 것도..문제네요

--------------------
Dance is my life..

--------------------
Dance is my life..

golden의 이미지

많은 이용자를 확보한 블로그 프로그램은 태터툴즈라고 생각합니다.

그런데, 이를 가입형으로 이용하느냐, 설치형으로 이용하느냐의 선택문제가 있습니다.
티스토리는 가입형입니다. 무료이고 트래픽 유발 걱정이 없습니다. 그저 이용하기만 하면
됩니다. 단점은 스킨이나 플러그인들을 선택하고 설치함에 있어서 융통성이 덜하다는
것입니다. ftp 접근이 허용되지 않으니 그만큼 제약을 받기도 합니다.
반면 설치형은 약간의 경제적인 부담이 따르고, 또 설치운영에 대한 약간의 지식이 요구
된다는 것입니다. 자신에게 맞는 버전으로 운열할 수 있습니다. 그러나 티스토리는 그런
선택권이 없습니다.

자기 집을 마련하고 사는 게 모든 사람들의 소망인 것처럼, 블로그도 자신의 것을 갖고
싶어지게 된다고 생각합니다. 가입형은 남의 집에 세들어 사는 기분이 들게 될 겁니다.
결국은 설치형으로 가게 되는 게 앞으로의 추세가 아닌가 조심스럽게 생각합니다.